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명예의 전당에 '약물 투입'?

 
글쓴이 : 양치기총각 날짜 : 2017-01-12 (목) 10:55 조회 : 606   
명예의 전당에 '약물 투입'?

- 지지율 75% 받으면 입성하는데…
금지약물 복용한 MLB의 전설 배리 본즈·로저 클레멘스, 올해 지지율 60%대로 치솟아

7번의 정규시즌 MVP, 통산 최다홈런(762개)과 단일 시즌 최다홈런(73개). 미국 메이저리그(MLB)의 전설적 '거포' 배리 본즈(53)의 성적표다. 그러나 그는 금지 약물을 복용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스스로 금자탑을 무너뜨린 선수이기도 하다.

사이영상 7회 수상에 빛나는 로저 클레멘스(55)도 약물 사용 의혹으로 우울한 말년을 보냈다.

미국 야구계는 2007년 이들이 은퇴하자 "대기록의 주인공이 약을 복용했다는 사실이 너무나 안타깝다. 기록이 아무리 대단해도 '명예의 전당'만큼은 허용해선 안 된다"는 분위기가 지배적이었다.

이들은 처음 입성 자격을 얻은 2013년 첫 투표에선 30% 중반을 오갔고, 지난해 겨우 40%대를 넘었다.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려면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 소속 기자들이 참여한 투표에서 75% 이상의 지지를 받아야 한다.

하지만 올해 분위기는 사뭇 다르다. 뉴욕 타임스(NYT)는 최근 보도를 통해 이들이 올해 명예의 전당 투표에서 65% 안팎의 지지표를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입성 마지노선에 근접했다는 것이다. 이 수치는 공식 발표에 앞서 투표단이 선(先)공개한 결과를 매년 취합해 발표하는 야구 파워블로거 라이언 티보도의 예측을 바탕으로 한다.

티보도 블로그의 중간 집계 결과 본즈는 64.7%, 클레멘스는 64.2%의 득표율을 기록 중이다. 올해 투표는 지난 1일 마감됐으며, 결과는 오는 19일 발표된다.

NYT는 이처럼 분위기가 급격하게 바뀐 이유로 두 가지를 꼽고 있다. 하나는 세대교체. 10년 사이 약물에 엄격했던 옛 기자들이 빠지고, '약물을 쓰긴 했지만 성적이 너무 훌륭하다'고 생각하는 젊은 기자들이 투표단에 합류했다.

또 하나는 형평성이다. '약물 시대(1990~2000년대)'에 MLB 사무국장을 지냈고, 선수들의 약물 복용을 알면서도 눈감아 줬다는 의혹을 받는 버드 셀릭이 작년 말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NYT는 "투표단은 '셀릭은 되고 선수들은 안 될 이유가 뭐냐'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처럼 확 달라진 분위기를 곱지 않게 보는 시선도 있다. USA투데이는 "성적만 놓고 보면 약물로 영구 퇴출된 암스트롱(사이클)도 명예의 전당감이다. 한 번 아닌 것은 시간이 흘러도 아닌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성적만 좋으면 무조건 영웅 대접을 해야 하느냐'는 부정적 시각도 만만치 않은 것이다.
あなたには 夢が ありますか?

듀그라니구드 2017-01-12 (목) 11:16
본즈는 약먹기 전 성적만으로도 hof에 가고도 남아서 이게 문제가 되긴 하죠.
클레멘스는 성적이 반토막이 나지만 보스턴 시절 활약만으로도 추천 입성이 가능한 선수이고.

셀릭은 뭐 한 게 있다고 저기 들어간건지... 바지사장의 아이콘이었는데.
3할3푼1리 2017-01-12 (목) 14:27
약쟁이의 커리어는 인정해줘선 안되죠. 그게 약물을 빨기 전이든 후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6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2397 [해외축구]  맨시티 토트넘  qkr4719 01:13 0 123
52396 [해외축구]  본머스 리버풀 - 리그 경기 라인업 입니다...  스샷첨부 봄의요정루나 01:01 1 53
52395 [해외축구]  오늘은 딱히 ..재미가 없네요..  강무 00:05 0 126
52394 [해외축구]  '이승우 결장' 베로나, '대어' 밀란에 3-0 완승...시즌 3승  (4) 화명자이언츠 12-17 1 165
52393 [해외축구]  맨시티는 지금 이 분위기라면 최다연승 기록갈아치우겠네요.  (4) 엘사페라도 12-17 0 190
52392 [농구]  휴스턴 ㅎㄷㄷ  BabyBlue 12-17 0 213
52391 [야구]  최형우 명예회복 조건은 30홈런  흰혹등고래 12-17 0 302
52390 [야구]  윤석민은 2018년도에도 복귀불가인가요 ㅠ  (6) 무식하면용감… 12-17 0 493
52389 [해외축구]  토트넘 맨시티 하이라이트..  (1) 아트람보 12-17 1 275
52388 [격투기]  도스 안요스 판정승  (7) 如來神掌 12-17 1 345
52387 [해외야구]  트레이드 한방에...다저스, 고액 연봉 3인방 정리  (8) 참된자아 12-17 2 939
52386 [격투기]  잠시후 10시에 ufc 시작하네요 오늘은 무료중계  (1) 락매냐 12-17 0 250
52385 [기타]  WWE 2018 명예의 전당 루머/빈스 맥맨 회장, XFL 이름 변경해 재출범?  카투니월드 12-17 0 180
52384 [해외축구]  오늘 맨시티 우승 박았네요  (4) 뚱뚱따뚱뚱따 12-17 0 761
52383 [축구]  한국 대표팀은 뭐 분석할 것도 없네요.....  시니콜 12-17 0 640
52382 [해외축구]  맨시티의 우승을 가로막을 존재...  (3) 일구닷컴 12-17 0 743
52381 [해외축구]  사실상 맨시티 우승이라고 봐야겠네요  스카이큐브 12-17 0 300
52380 [해외축구]  10점 만점의 사나이 덕배..  (4) 스샷첨부 아트람보 12-17 0 907
52379 [해외축구]  토트넘 그래도 버스 안 세우고 경기했네요.  KIN사이다 12-17 0 377
52378 [축구]  맨시티 앞에 토트넘은 순한팀이 되버리네..  (1) 아트람보 12-17 0 461
52377 [해외축구]  덕배를 화나게 하지마라~  (4) 아트람보 12-17 2 817
52376 [해외축구]  맨시티 정말 잘하네요  (6) 이카리아 12-17 2 617
52375 [해외축구]  현재까진 그냥 맨시티가 압도하네요  (2) 벤티s 12-17 1 410
52374 [해외축구]  토트넘전 휴대폰으로는 중계없나요??  (3) 이드아인 12-17 1 275
52373 [해외야구]  오늘의 소소한 MLB소식들...  목인방 12-17 1 222
52372 [축구]  이번 대회 우승으로 축구협회  (6) 누이사랑 12-17 0 597
52371 [해외축구]  실바가 결장이네요  륜의 12-17 0 151
52370 [해외축구]  맨시티vs토트넘(손흥민선발) 라인업  (4) 화명자이언츠 12-17 0 362
52369 [해외축구]  인테르도 시즌 첫 패배  (1) 고수진 12-17 1 250
52368 [축구]  제발  (2) qkr4719 12-17 0 20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