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7-01-12 (목) 10:37 조회 : 329   

[OSEN=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첫 시즌을 무난하게 보낸 마에다 겐타(29·LA 다저스)의 제4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소속팀 LA 다저스가 난색을 표하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최종 공문으로 불허를 못박을 것이라는 예상이다.

일본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12일 보도했다. ‘스포니치아넥스’에 따르면 다저스는 29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 지구 5연패를 위해 지난해 팀 내 최다승(16승) 투수인 마에다의 WBC 출전에 난색을 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 출전의 길을 모색하고 있었지만 MLB 관계자에 따르면 가까운 시일 내에 다저스가 일본 대표팀에 차출 거부의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힐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파르한 자이디 다저스 단장은 투수의 차출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을 밝힌 상황이었고 마에다 또한 WBC 출전에 대한 물음에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며 신중한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2013년 3회 대회 당시 3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0.60의 빼어난 성적을 내며 팀의 에이스로 활약했던 마에다였다. 그러나 올해는 소속팀에만 전념할 가능성이 높다. 마에다는 팔꿈치 문제로 기본급보다 인센티브가 훨씬 더 큰 8년짜리 기형 계약을 맺기도 하는 등 다저스는 마에다의 몸 상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시즌 전 열리는 WBC는 아무래도 부담이 되기 마련인 만큼 다저스로서는 부정적으로 판단할 수밖에 없다.

한편 다나카 마사히로(29·뉴욕 양키스) 또한 소속팀이 출전을 거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져 일본도 비상이 걸렸다. 팀의 에이스로 뽑히는 다나카는 2014년과 2015년 팔꿈치 부상으로 한 시즌을 완주하지 못했던 기억이 있다. 지난해 31경기에서 14승을 거두며 팀 선발진을 이끌었으나 양키스로서는 대회 출전이 껄끄러울 수밖에 없다. 다나카 또한 WBC 출전에 대해 확답을 주지 않았다.

투수 예비 엔트리를 활용해 마에다와 다나카가 결선 라운드에서 뛰는 방법도 생각할 수 있지만 어디까지나 소속팀의 의견이 중요하다. 우에하라 고지(시카고 컵스) 또한 새 소속팀 적응을 이유로 고사 의견을 밝힌 상황. 정상 탈환을 노리는 일본으로서는 썩 상쾌한 출발이 아님은 분명해 보인다.

------------------------------------------------------------------------------------------------

일본도 최상 전력 구상은 힘들어 보이는군요

그래도 오타니가 남아있슴~


Melodies & Memories

헬로헬로1 2017-01-12 (목) 14:35
이번에 한두달전에는 메이저에서 wbc 동참한다고 하더만 ㅋㅋ
엮싀 개설레발이였네
     
       
고수진 2017-01-12 (목) 18:06
안믿었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37439 [해외축구]  서튼 유나이티드의 먹방 골키퍼, FA의 조사 받는다  (7) 스샷첨부 딜리딩딜리동 02-21 0 328
37438 [해외축구]  맨유, 시즌 최고의 위기에 빠짐.  (7) 스샷첨부 딜리딩딜리동 02-21 2 583
37437 [해외야구]  류현진의 자신감 "올시즌 사고 한번 칠 것 같다."  (11) 락매냐 02-21 1 633
37436 [해외축구]  챔스 주간이네요.  (6) 킹즈맨 02-21 1 305
37435 [기타]  WWE 패스트레인 2017 확정 대진 (RAW 독점 PPV)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02-21 0 139
37434 [기타]  WWE 러 2017년 2월 3주차 방송에서 생긴 일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02-21 0 144
37433 [기타]  아시안게임 쇼트트랙  (5) 19금푸우 02-21 0 354
37432 [야구]  오 이번주 WBC 평가전하네요 중계해주나본데요  (7) 초작 02-21 0 297
37431 [해외야구]  황재균 스캠 첫 라이브 배팅 영상  (2) 법규형님 02-21 1 353
37430 [농구]  NBA 올스타전 방송사고 (feat. 농수산윤지)  (1) 홈런왕강백호 02-21 0 517
37429 [야구]  [오키나와 on Air] 임창용, 캠프서 차 몰다 오토바이와 접촉 사고.. '대표팀 악재'  (6) 맹수짱 02-21 1 524
37428 [기타]  [수영] 클로이 서튼(Chloe Sutton) 배영(Backstroke)  (1) 팝콘1004 02-21 1 174
37427 [해외축구]  레얄 메시 살 수 있어...  (5)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2-21 0 697
37426 [농구]  프로농구 플레이오프..방식  (1) 열혈우림 02-21 0 185
37425 [해외축구]  메시나 날두를 이을 차기 발롱도르감은 누굴까여?  (5) 너거기잘있니 02-21 1 500
37424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2-21 0 218
37423 [기타]  봅슬레이도 장난이 아니네요  (2) 미니라디오 02-20 0 563
37422 [야구]  삼성 박해민.. 부상이면..  (3) 강호사나이 02-20 0 463
37421 [해외야구]  류뚱 부활기원 ! 첫 완봉승 하이라이트  (3) 홈런왕강백호 02-20 4 738
37420 [농구]  킹스 딜로 골스가 좀 곤란해졌네요.  (8) 듀그라니구드 02-20 0 463
37419 [농구]  뉴올리언즈의 날개를 달다 ! 드마르커즈 커즌스 스페셜  (3) 홈런왕강백호 02-20 1 269
37418 [야구]  KIA 타이거즈 대 요코하마 베이스타즈 연습경기 보는데 박경태 포기해야겠네요.  (1) 글로벌포스 02-20 1 423
37417 [기타]  WWE 올해 3월 이후 PPV 일정 (일부만 확정)/팬들이 다시 보고 싶어하는 WWE 여성 레슬러 투표 결과  (6) 글로벌포스 02-20 1 266
37416 [격투기]  데릭 루이스, 무시무시한데 귀요미네요 ㅋ  BabyBlue 02-20 0 181
37415 [농구]  커즌스 뉴올 가네요  (15) Betterth 02-20 0 372
37414 [격투기]  루이스 역전하네요~  (2) 쎄라B 02-20 0 217
37413 [레이싱]  지난 포뮬러 E 시즌 3 부에노스 아이레스 하이라이트  (3) 스샷첨부 마제스틸 02-20 3 200
37412 [해외야구]  류현진 라이브 피칭 다른 영상  (2) 홈런왕강백호 02-20 1 416
37411 [해외야구]  맷 위터스는 도대체 어디로 갈까요??  (2) 키스톤 02-20 0 141
37410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3) 목인방 02-20 2 29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