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커헉... 오늘 한100만원정도 썼습니다...ㅡㅡ;

글쓴이 : 캔커피 날짜 : 2017-11-15 (수) 11:22 조회 : 25881

얼마전에 어머니한테 전화가 왔습니다.

아버지 해외여행가시는데 용돈 좀 드려라 라고...

한 50만원 정도 보냈습니다...


근데 알고보니 그 해외여행이 부부동반 여행이였는데 어머니께서는 무릎이 안좋으셔서 못가시는거였습니다..


그래서 동생들 쉬는날 오늘 날잡아서 동생둘이랑 어머니랑 밥 한끼 했습니다.(아버지는 현재 해외여행중.)


원래 근사한데 돈좀 써서 대접하려고 했는데 걍 괜한돈 쓰지 말라고하셔서 걍 집근처 애슐리 갔습니다.


4명이서 4만원...


그래서 어머니 용돈을 좀 드렸습니다..


아버지랑 동일하게 50만원정도... 겨울옷 사입으시라고..


겸사겸사 오랜만에 동생들 용돈도 좀 챙겨줬습니다. 남동생20만원 여동생20만원.


애슐리4+어머니용돈50+동생둘용돈40+기타부수금액 하니 한 100만원썼네요....(아버지 용돈까지하면 150.. 커헉...)


저도 자금사정이 좋은편이 아닌지라 큰돈이긴 하지만 그래도 날마다 이러는건 아니니까.

돈 쓸땐 써야죠^^


똘개이2 2017-11-15 (수) 11:22
멋짐~ 부럽~
우구로 2017-11-15 (수) 11:22
한가지 좋은점은 있을때 써야 해요 안쓰고 나중엔 못쓰는 날도 있고 없을때도 있고
잘하셨어요 ^^
선들바람 2017-11-15 (수) 11:22
효도하셨네요. 잘했어요~
루카v 2017-11-15 (수) 11:22
멋지다~잘하셨어요
DexterYi 2017-11-15 (수) 11:22
잘하셨어요. 효도는 좋은것입니다 ^ ^)/
칼있을까 2017-11-15 (수) 11:22
경험상 호의가 권리가 되는것은 가족한테도 포함되는 얘기 같더라고요.
저도 버는 족족 드렸다가 중간에 일이 생겨 몇번 못드렸더니 당연히 줘야 될걸 안주는 사람 취급하시길래 1년에 명절,
생신만 챙겨 드리고 있습니다. 너무 자주드리지만 않는다면 양쪽이 다 만족할겁니다.
     
       
내이름카카 2017-11-15 (수) 11:22
그런가요.  마음에 우러나와서 챙겨드리는거고,  저희부모님은 받을때마다 너무 미안해하시는데, 경우에따라 틀린것같은데요?ㅋㅋ
     
       
천사의소원 2017-11-15 (수) 11:47
통감합니다. 저도 명절 생신 어버이날 이렇게 드려요. 일단 아직까진 부모님이 더 잘 버시기도 하고
     
       
란셀 2017-11-15 (수) 12:49
케카케겠죠.. /토닥
김씨5 2017-11-15 (수) 11:22
저도 올봄에 어머니 여행가셔서

간만에 아들 노릇 좀 하려고 50만원 드렸죠

 그달 좀 고생 했지만 부모님 용돈 자주는 못 드리니 언제나 죄송 합니다
바보자슥 2017-11-15 (수) 11:22
멋지십니다...
도발적각선미 2017-11-15 (수) 11:22
가족사랑은 태평양 그뤠잇입니다
如來神掌 2017-11-15 (수) 11:22
마지막공익 2017-11-15 (수) 11:22
난또 먼가 지르신건줄...
이 씀씀이 그레윗!!
신카자마 2017-11-15 (수) 11:22
이런 글은 추천이죠.
잘하셨습니다.
알거스 2017-11-15 (수) 11:22
애슐리에서 4명이서 4만원이 나올수가있나요?
     
       
토도시마코 2017-11-15 (수) 13:58
애슐리 클래식은 1인/9900원 (런치) 거든요 ㅎ
저거 2017-11-15 (수) 11:22
진짜 멋지시다..
Nell완자 2017-11-15 (수) 11:22
그러나, 아까워하지 마십시오. 부모님도 그대가 용돈, 학비가 필요했을때 전혀 아까워하시지 않았을테니깐요!
보기좋습니다!
peture 2017-11-15 (수) 11:22
형!!
진둑꺼 2017-11-15 (수) 11:22
부모는 기다려 주질 않습니다...잘하셨네요..^^ 아주 칭찬해...ㅋㅋㅋ
요호부민 2017-11-15 (수) 11:22
그러라고 모으는 돈이죠! 굿잡!
cleanpot 2017-11-15 (수) 11:22
좋은이미지 2017-11-15 (수) 11:22
사랑하는 가족에게 쓰는 돈은 그 자체가 사랑입니다. 잘 하셨습니다.^^*
cobalt 2017-11-15 (수) 11:22
잘하셨어요 가족들에게 쓸땐 써야죠
귀여신봄 2017-11-15 (수) 11:22
가족한테 돈 쓸때는
기분 좋더라구요 ㅋㅋ
모노제다이 2017-11-15 (수) 11:22
개처럼 벌어서, 정승처럼 쓰신 좋은 예이신듯...
좋은 곳에 잘 쓰셨네요 ^^
tosuny 2017-11-15 (수) 11:22
멋집니다. 쓸려고 버는거죠.
비꾸맨 2017-11-15 (수) 11:22
잘하셨습니당
묽은똥 2017-11-15 (수) 11:22
멋진아들!
체인블록 2017-11-15 (수) 11:22
멋져부러~~
무리모두 2017-11-15 (수) 11:22
미혼의 장점인가요? 기혼이라면 거의.... 불가는교....
블루엔쵸비 2017-11-15 (수) 11:22
잘하셨네요 ! 멋집니다.
시러여 2017-11-15 (수) 11:22
돈 쓰는 방법을 아시는 분이시네요.
홍순동 2017-11-15 (수) 11:22
Shine빛 2017-11-15 (수) 11:22
독수리™ 2017-11-15 (수) 11:22
좋은 것 하셨습니다 부모님한태 잘하는것은 칭찬해야지요
미마야 2017-11-15 (수) 11:22
효자효자
기획재정부 2017-11-15 (수) 11:36
캬~ 멋지십니다!!ㅋㅋ 👍
돈퀴 2017-11-15 (수) 11:47
구~~~웃~!
허밍타임2 2017-11-15 (수) 11:58
캬.. 멋지십니다..
돈이 없어 거친 밥 먹어도
가족이 행복해지면 최고의 효도지요.
수고하셨어요!!!
슈퍼 그뤠잇!!!
doredore 2017-11-15 (수) 12:20
멋지세요!!! 정말 매년못그러더라도 한두번은 꼭 해야할 효도라고 생각합니다
실행으로 옮기시니 너무 멋지세요!
gackt082 2017-11-15 (수) 12:23
이상하게 돈은 벌때보다 확 쓸때가 기분이 좋더라...크흑 ㅠ _ㅠ
존짱 2017-11-15 (수) 12:35
잘 하셨어요 ^^
아기둘리 2017-11-15 (수) 12:36
잘 하신 겁니다..
포스로드 2017-11-15 (수) 12:46
그렇게 쓰라고 버는 돈 입니다. ^^ 잘하셨습니다.
단아한그년 2017-11-15 (수) 12:46
멋지다!
jazzmn 2017-11-15 (수) 12:55
어머니 생일이 곧 다가옵니다. 저도 용돈 준비 하고 있어요

아버지는 선물, 엄마는 현금 이렇게 하고 있죠ㅎㅎ
갓마이걸 2017-11-15 (수) 12:56
돈은  또 벌면 되죠
8318 2017-11-15 (수) 12:58
멋지시네요...
돈...
쓸때는 써야지요....
내마음의진실 2017-11-15 (수) 13:18
잘하셧어요
전 몇백 썻다는 ㅠ,.ㅠ;;;;;
추석용돈 드리고 나니 바로 생신 ...
생신후 또 1박2일 동창분들이랑 여행가신다고 해서 또 드림
     
       
여보세요 2017-11-15 (수) 16:58
김곤타 2017-11-15 (수) 15:00
잘하셨어요~ 멋집니다
ukill 2017-11-15 (수) 16:54


참 잘했어요
풍림하산 2017-11-15 (수) 18:32
가족에게 쓰는돈은 아깝지가 않습니다...특히 부모님에게는...
용돈 드리고 싶어도 못드리는 날을 생각하시고 능력되는 선까지...
글보니 제마음 따뜻해집니다...^^
사월오월 2017-11-15 (수) 23:16
정말 좋은 일 하셨습니다.
옆집노는형 2017-11-16 (목) 00:51

잘하셨습니다. ^^
삼사장군 2017-11-16 (목) 23:49
어차피 쓸려고 버는게 돈 아니겠습니까 게다가 쓴데가 쓰고 흡족할 수 있는것이니 더나위 할것 없지요.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LG.KT.SK.전국 최고의 정책입니다 휴대폰결합할인.공유기무료이벤트 진행중 인터넷나라 01-21
15506  [회원게시판] 가상화폐보다 더 좋습니다. (111) 스샷첨부 아아나나sks 01-20 17320 31
15505  [유머] 정재승 교수가 토론에서 멘붕온 이유.jpg (133) 노랑노을 01-20 27064 23
15504  [회원게시판] 농활 온 여대생 끌어안아 성추행한 농민 "추나요법이었다" (89) 미니라디오 01-20 26650 36
15503  [회원게시판] 정재승을 보면서 좀 무서웠음. (195) 김김뚜뚜 01-20 27168 63
15502  [회원게시판] 부모님과 식당 운영하는 32살 남자입니다. (143) 마공만보면짖… 01-20 23243 95
15501  [유머] 이번주 800회 맞는 서프라이즈 근황 (81) M13A1Rx4 01-20 33287 66
15500  [기타] 어제 토론 유시민작가의 비유 (263) 스샷첨부 욱나미 01-20 26882 70
15499  [유머] 한서희 우울증..강혁민 반응.jpg (74) 노랑노을 01-19 41972 62
15498  [연예인] 유아 몸매 훌륭하군요~ (105) 반쪽화살 01-19 44086 53
15497  [정보] 백종원. 자영업자들에게 이득을 손님과 나누라더니 (172) 스샷첨부 레드보틀 01-19 40157 50
15496  [회원게시판] 솔직히 여자 남자를 떠나서 호주국자일은 엄청난 사건아닌가요? (48) 오메가3칼슘 01-19 25172 21
15495  [회원게시판] '논란' 한서희 "정신과 다녀, 공황장애·우울증…사람으로 봐달라" (110) 김씨5 01-19 22700 25
15494  [연예인] 수지 가슴 트임 의상 (79) 움짤러 01-19 42874 25
15493  [자동차] 자동차에 숨겨진 기능 하나 (102) 스샷첨부 생나기헌 01-19 23231 67
15492  [주식게시판] 가상화폐 세력 프로그램 패턴 분석. 10분이내 하락예고. (139) 1025h 01-19 15613 55
15491  [연예인] 뒤에서 본 성소 (44) 반쪽화살 01-19 28610 62
15490  [유머] 아~ 왜~ 딸기맛 샀어?? (60) 스샷첨부 욱나미 01-19 33218 58
15489  [회원게시판] 우리회사는 미친x들이 창문을 열고 일합니다 (77) 단단 01-18 21698 28
15488  [회원게시판] 설현 출연작중 최고 노출작 (65) 시간이제일정… 01-18 29071 16
15487  [회원게시판] 사촌형이란 새끼 진심 패죽이고 싶습니다 (155) 해적좀비 01-18 28623 77
15486  [자동차] 마티즈를 살려야 나도 산다.ㄷㄷㄷㄷㄷㅇㅇ (60) 생나기헌 01-18 22793 24
15485  [도서게시판] 블랙헌터... 전 재밌네요.^^;;; (35) 무명암 01-18 11453 2
15484  [회원게시판] 여초사이트였으면 난리났을 시어머니가 제 어머니입니다.. (103) 낭인12 01-18 27557 28
15483  [회원게시판] 이결혼해야될까요......그이후입니다 (145) 인연이라면 01-18 27471 30
15482  [연예인] 아이유 매니저 하길 잘했지? (51) 8블리즈♡ 01-18 34774 48
15481  [도서게시판] 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4권 추천 (41) 스샷첨부 스몰빌리지 01-18 7851 46
15480  [연예인] 사나 실물느낌 넘치는 짤들 (30) 반쪽화살 01-18 27350 31
15479  [주식게시판] 무턱대고 존버는... 안될듯 합니다. (44) 트럼페터 01-18 17403 14
15478  [연예인] 쑥쓰러운듯한 전소미 (46) 반쪽화살 01-17 29395 39
15477  [회원게시판] 얼마전에 호주간다고 글올린 청년입니다.. (141) 거북이등딱지 01-17 23275 71
15476  [감동] 비정상회담을 감동으로 물들인 사유리 .jpg (76) 시티은행 01-17 36399 377
15475  [회원게시판] 5,990원짜리 배달피자 (56) GYoung 01-17 34443 12
15474  [유머] 한국남자와 일본여자가 잘맞는 이유 (251) 하데스13 01-17 47290 134
15473  [회원게시판] 집돌이, 집순이 특징.jpg (114) 스샷첨부 빈폴 01-17 31881 121
15472  [회원게시판] 오늘 지하철에서 참으로 씁쓸한 경험을 했습니다. (161) 빅토르발데스 01-17 30183 131
15471  [감동] 사유리가 미래의 딸에게 (73) 스샷첨부 생나기헌 01-16 29639 114
15470  [주식게시판] 초보용 가상화폐 평단가 계산기 공유합니다 (20) luxuryfate 01-16 13092 19
15469  [회원게시판] 새해부터 또 별이 하나 졌군요 (71) 金Canis 01-16 29534 47
15468  [기타] 여동생이 태어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떠난 소년 (77) 사니다 01-16 39161 86
15467  [기타] 최민수 사건의 진실.jpg (103) opsxdw 01-16 41229 9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