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박스오피스-슈퍼

 
글쓴이 : KEnMI 날짜 : 2017-01-12 (목) 00:24 조회 : 2062   
보다보다 열불이 터져서 하소연 및 공감 얻으려 씁니다만....
주인공의 상식과 개념이 너무 결여되어있어서 뇌를 해부해보고 싶을 정도입니다..
슈퍼 재밌다는 말 듣고 보는데 초반에야 그래 성장물 찍으려나 보다 하고 생각하겠는데, 막상 행동하는거 보면...하ㅠ
팀이라는 것들은 자기들 죽이려는 녀석들 하나도 안죽이고 고이 살려보내는 정의의 사도라 답답해죽겠고요..
보던게 있으니 나온데까지 보고 주인공 개념따라 정해야할듯 한데 ㅡ 나온데까지 봐도 그대로인가요?
어이쿠야

foradon 2017-01-12 (목) 00:26
빨리 그거끝내고 좀비묵시록 화이트아웃 시작했음좋겠음
     
       
글쓴이 2017-01-12 (목) 00:30
주인공한테 상식만 좀 챙겨줬으면 좋겠습니다.. 독가루 뿌리는 꽃 잡고 지들 죽이려는 녀석들과 한창 싸우고 난 옷 그대로 입고 대학교 수업들으러간 거에, 난 능력자다! 하면서 일반인들 앞에서 억지로 힘 밀어붙이는거 보고 ㅡ 차라리 중2병이 상식이라도 있겠다 싶더라구요...
자빠짐 2017-01-12 (목) 08:26
주인공이 어리버리 하기도 한데, 볼만합니다. 중간까지 보신거 같은데 주인공 팀이 정의의 사도도 아니구요
     
       
글쓴이 2017-01-12 (목) 14:35
아직 초중반이라... 답답하기만 하네요..ㅋㅋ
카수 2017-01-12 (목) 09:23
그런거 저런거 따져봐도 재밌더라는.

작가가 글을 잘쓰네요.
헌팅물도 맞지만 이능 배틀물에 가까운데 아직까지는 굿입니다 저한테는.
     
       
글쓴이 2017-01-12 (목) 14:37
그런가요.. 확실히 글적인 부분에서 막히는거 없이 캐릭터성에서 자꾸 답답할 뿐이긴 하니 더 읽어봐야겠네요..
          
            
dj메탈리카 2017-01-13 (금) 05:32
작가분 전작도 캐릭터가 무쟈게 독자들 환장하게 했었는데, 이 작품도 그런가보군요.ㅋㅋㅋ
전작 좀비묵시록에서 신입이 언제 죽나 기다리던 사람들이 한 둘이 아녔는뎅ㅋㅋㅋ
방자Z 2017-01-12 (목) 11:23
저도 매일 10시에 결제해서 정독합니다만...제 자신이 상당히 까다롭다고 생각하는데도, 재미있습니다.
역시 취향 탓 인가 봅니다.

그리고...제발...좀비묵시록 2부가 빨리 시작했으면 합니다....너무 보고 싶습니다.
     
       
글쓴이 2017-01-12 (목) 14:36
좀더 봐야겠네요..
손타란 2017-01-12 (목) 13:31
슈퍼 괜찮아요. 얘네들 따지고 보면 능력자 된 지 6개월 된 겁니다. 사람 죽이거나 그런게 어려울만 하죠.
불만은 요즘 진행되고 있는 두뇌계 능력자가 너무 버프가 되어 있어요.
적이 불합리하게 강하면 흥미가 떨어지게 마련이거든요.
     
       
글쓴이 2017-01-12 (목) 14:35
일단 나온데까지는 봐야겠군요..ㅠ
기음사전 2017-01-12 (목) 14:40
이 작가분 신작 연재되고 있었군요. 문피아 조아라 뒤져도 안 나오는데 혹시 어디 연재되고 있는지 알려주실 수 있나요?
     
       
자빠짐 2017-01-12 (목) 17:03
네이버 북스 슈퍼 검색해 보세요
무명암 2017-01-12 (목) 14:40
남들 의견이 어떻든 내가 열불 터지면 안 보는 게 맞죠...
이 작가님 전작 좀비묵시록도 그렇게 찬사를 받고 추천이 흘러넘치지만
저는 보다보다 울화통이 터져서 못 보겠더라고요.ㅎㅎ
계속 추천글 올라오는 거 볼 때마다 문득 뭔가 놓친 듯한 기분이 들 때도 있지만
내 취향 아닌 건 억지로 읽어봐야 시간, 돈, 노력의 손해라는... 그냥 나랑은 아닌갑다~ 하고 패스함.
     
       
각답비상소 2017-01-12 (목) 21:33
오늘의 이토게 명언인듯.

괜히 손해보는 듯한 기분 때문에 억지로 취향이 아닌 걸 잡고 있어봐야 모든 면에서 마이너스죠 ㅋ
     
       
글쓴이 2017-01-13 (금) 16:36
그러게요... 아싸리 완결 나있으면 그때서라도 보면 될터이니..
체중감량 2017-01-12 (목) 17:44
누가뭐래도 자기취향이 최선이죠 ㅋㅋ
dduckdai 2017-01-12 (목) 21:28
괜찮아요...저도 3권분량까지보다가 속터져서 접었습니다.
그림나룻배 2017-01-13 (금) 00:11
저도 열불나긴 하던데 뒤에 조금 다른 설명 나와요.
주인공 일행 공격하던 넘들중에 두넘인가 말고 다른 사람들은 배틀 개념으로 이득을 얻을려고 한거고요,
그게 그쪽 세계에서 번번히 일어나는 일이기도 하고 주인공일행들도 다른 사람들에게 배틀을 걸어 이득을 챙기기도 합니다.
저도 다 이해가서 속이 확 풀리는건 아니더라도 조금 타협을 할 정도는 되더군요,
piax 2017-01-13 (금) 10:49
너무 평범하고 현실적이에요
힘이 있다고 다 악마가 되는건 아니거든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2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5
15034 [일반]  소드마스터가 주가되는 소설 추천바람  gtol 14:20 0 106
15033 [일반]  열혈물 추천좀요  (2) yaffle 13:54 0 145
15032 [일반]  이런 소설 없을까요 ...?  (13) 토키토키요 11:08 0 439
15031 [리뷰]  만렙버서커 - 다중인격 주인공  토키토키요 11:05 0 229
15030 [추천]  얼음램프 추천드려요  (5) 히노미아 10:56 0 239
15029 [기타]  인외마경 광룡투희 재밌군요.  (4) 파인드패닉 09:46 2 345
15028 [일반]  현대물중에 창을 쓰는 주인공 있나요?  (9) 물거품 07:52 0 512
15027 [추천]  제대로 된 복수물 추천 받음  (16) 뭐어쩌라고새… 03:34 0 629
15026 [일반]  [윤회의 본질] 中에서  순수의식 01:26 0 212
15025 [리뷰]  최근 읽고있는 조아라 노블 간단리뷰 및 추천구걸  (11) Kirschs 01:20 4 825
15024 [일반]  조금 무뚝뚝하면서 남자다운 성격의 주인공 없을까요.  (7) 박대대대 00:25 0 405
15023 [일반]  육식동물 작가 요즘 글쓰나요?  (9) 뽀글잉 04-27 0 602
15022 [일반]  문피아 삼류작가 회귀하다 읽으신 분께 질문  (9) 이얼시용 04-27 0 491
15021 [일반]  여러분은 데우스 엑스 마키나식의 전개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5) 이득이여 04-27 1 701
15020 [일반]  슬램덩크 오리지널 박스판 구매하신분 계신가요?  (6) 클로델 04-27 1 413
15019 [추천]  이야 인외마경 광룡투희 죽여주네요  (26) 빛느세 04-27 6 1445
15018 [일반]  제 취향에 맞는 카카오, 문피아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11) 이얼시용 04-27 1 709
15017 [일반]  벼락스타 보고왔습니다.  (3) 우유미우 04-27 0 802
15016 [일반]  하드한 작품 추천 해주세요.  (16) 엘라하드 04-27 0 957
15015 [일반]  먼 훗날...  (21) 무명암 04-27 3 1010
15014 [리뷰]  유결점 스트라이커. 감상평  (8) radican 04-27 2 804
15013 [리뷰]  무당 말고 배우 할랍니다. 감상평  (4) radican 04-27 3 646
15012 [리뷰]  미친 재능의 마도사 추천드립니다 ★★★★★ (5) 지수바라기 04-27 0 1136
15011 [리뷰]  문피아 인외마경 광룡투희 참 좋은데 어떻게 설명할 방법이 없네  (13) 까아꿍 04-27 5 1138
15010 [리뷰]  오데른 가(家)의 공부하는 후계자  (4) 하우스빌더 04-27 3 1017
15009 [추천]  흰사슴 잉그리드 재미있어요.  (2) 모란앵무 04-26 0 689
15008 [추천]  기적을 그려라  (17) 백운도사 04-26 1 912
15007 [리뷰]  문피아 벼락스타 실실 쪼개면서 보게되는 글  (4) 까아꿍 04-26 3 1229
15006 [일반]  최근에 읽은 무협소설 3개 리뷰  (4) 호넷 04-26 1 1057
15005 [정보]  하라간 연재 주기 변경  (8) qkfka919 04-26 1 71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