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최근 보는 소설 추천 겸 리뷰

 
글쓴이 : Oslad 날짜 : 2017-01-09 (월) 00:40 조회 : 3033   





 월트가의 9대째 후손 라이엘의 성장물 입니다.
 여동생인 세레스에게 가문의 후계자 위치를 빼앗기고 쫒겨나듯이 모험가의 길에 오른 주인공이 겪는 이야기입니다.
 번역은 네이버 블로거 사이커스님이 번역하셨고, 완결이 된 상태입니다.
 처음에는 주인공의 모자른 부분이 부각되나 그 복선등이 후반에 풀리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재밌게 본 소설이지만 일본 소설이기 때문에 취향이 갈릴 수 있습니다. 그걸 감안하고 보셔도
 재미를 느낄 수 있다고 봅니다.

 평점: ★★★★ 
 키워드: 남주, 성장물, 소프트 하렘, 강적


  •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 문피아 / 유료
 문피아에서 연재중인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는 이면세계&게임창 시스템& 괴물, 괴수& 이능력& 신의 개입등이
 존재하는 일종의 잡탕입니다. 하지만 녹여내는 작가의 역량이 재료들을 어색하지 않게 잘 맞물리게 섞어내어서
 많이 익숙한 소재로 재미라는 요소를 잘 표현했다고 봅니다. 주인공은 [헬]모드 튜토리얼 도전자로서 100층까지의 여정을
 이어나가고 있는 현재와 첫 진입의 시점의 과거를 화 마다 번갈아가면서 보여주고 있는데 생각 외로 혼란스럽지 않게
 시간의 전환을 잘 표현해내어서 좋았습니다.

  평점: ★★★★
 키워드: 남주, 성장물(?), 고통받는 주인공, 게임 시스템, 이면세계(?)



  •  그라니트: 용들의 땅 / 문피아 / 유료
이경영의 SF 판타지   섀델 크로이츠의 분위기를 그대로 녹여낸 소설.
가즈나이트를 기대하시는 분들에게는 안맞을 수 있지만, 잘 쓴 소설.
다만 사건의 사건의 사건이 이어지다보니 완급 조절이 힘든 편. 
   
평점: ★★★☆
키워드: 남주, 이세계, 드래곤, 군인, 만능 주인공


  • 케미 / 문피아 / 아직 무료
포텐의 작가 민수님의 새 글 입니다. 사실 두번의 무단 연중으로 독자들에게 많은 신뢰를 잃었지만
글 자체는 포텐에서 더 나아간 듯한 느낌입니다. 캐릭터들이 살아있는 것 처럼 대화에서 생동감이 느껴지고
 분위기 자체가  밝고 흥미진진합니다. 밝고 가볍고 기분좋게 읽을 수 있는 글을 추천하라면 이 글을 추천하고 싶네요.
민수작가의 신작 케미는 임상실험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화학자의 능력을 얻게 된 주인공의 이야기 입니다.
아직 화수가 많지 않아서 추천하기 미안한 마음이 있지만, 무척 재밌어서 추천하게 되었네요.

평점: ★★★
키워드: 남주, 화학, 밝고 가벼운 분위기, 기분 좋은 글.





 
 한담이지만 요즘 제 취미생활에도 정체기가 온건지 글을 읽어도 재미가 없었고,
 그나마 위에 소설 4개정도를 보고 있었습니다. 근데 오늘 너의 이름은이라는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고 오니깐
 기분이 좋아지면서 긍정적이 된거 같네요. 애니메이션은 보지 않은지 오래 됐었는데 말이죠.
 좋은 자극이었네요. 소설도 더 잘 읽히는 것 같고요. ㅎㅎ.
 

불꽃에지다 2017-01-09 (월) 01:04
케미 추강+1 - 밝고 긍정적인 분위기 탓인지 읽으면서 읽고 나서 모두 기분이 좋은글같네요.
     
       
글쓴이 2017-01-09 (월) 01:32
그쵸 ㅎㅎ독자의 기분을 좋게하는 소설이에요
망치쾅 2017-01-09 (월) 01:20
세븐스가 그 조상님들이 머리 속에서
떠들던 작품...맞죠?
     
       
글쓴이 2017-01-09 (월) 01:32
네. 맞습니다~
바람둘 2017-01-09 (월) 01:54
리뷰 감사합니다.
수유리 2017-01-09 (월) 09:20
리뷰에는 추천이요!
체중감량 2017-01-09 (월) 16:37
섀델 크로이츠...
재밋게 봤던거같은게 정작 내용은 기억이 안나네요
그라니트랑 섀델 읽어봐야할듯
모래그릇 2017-01-09 (월) 19:32
너의 이름은 저도 재밌게 봤네요. 영화란에 after story라는 팬 픽션 올려놓은 거 한번 봐보세요..
kivwise 2017-01-09 (월) 23:14
세븐스.. 정말 잘 만든 이야기더라고요.
외전까지 가면서 2부를 기대하게 했지만 외전은 외전에서 끝나서 아쉬움이 크더군요.

블로그의 주인장께서는 최근에 새 작품을 번역하다가 잠수중이십니다.
어서 빨리 돌아오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6
18376 [리뷰]  게임 시스템이 갈수록 저렴해지네요...  (6) 테레사텟사 00:27 0 206
18375 [기타]  재벌집 막내아들은 정말 단기간 매출액으로는 역대최고로 기록되겠네요.. 엄청나다.  (3) 히말라야산맥 00:19 2 242
18374 [일반]  저는 온모 작가의 연중 공지보다...  (3) 말레노 12-17 0 304
18373 [기타]  (펌)온후의 논란들에 대해 알아보자  (5) 게비센 12-17 2 381
18372 [기타]  '세상은 게임이 아니다' 질문  적생화 12-17 0 381
18371 [기타]  회귀물 소설중에 이런건 없을까요?  (13) Siaka 12-17 0 581
18370 [기타]  칠성전기같은 판타지 소설 있을까요  (2) ree2 12-17 0 354
18369 [기타]  문피아-조아라 교환하실 분  무득 12-17 0 255
18368 [기타]  달조 아류 스럽지 않은 괜찮은 겜판 추천 부탁드려봐유  (10) Drache 12-17 2 701
18367 [기타]  주인공이 무력이 아닌 머리로 싸우는 소설 없나요  (26) Disperun 12-17 1 1367
18366 [일반]  소설 제목 찾습니다(헌터물)  (2) 오리서방12 12-16 0 651
18365 [기타]  묵향 어떤 버전을 사는게 좋을까요?  (8) 스샷첨부 madmad 12-16 0 1453
18364 [일반]  아야츠치 유키토 책 e-book으로 볼수있는데 없나요?  (1) Goodpain 12-16 0 238
18363 [일반]  여명의 세기 완결 났던데 보시는 분...?  (9) 선셋리미티드 12-16 1 1022
18362 [일반]  번팔작가 사과공지 올라왔네요  (8) 열혈리더 12-16 1 2190
18361 [일반]  전 친문피아인 편인데 좀 실망스럽네요.  (16) 패배의잔 12-16 3 1713
18360 [일반]  작가 지망생입니다. 잠깐 들르셔서 보시고 조언 부탁드려요!  (16) 파노라마22 12-16 0 750
18359 [추천]  유시민 작가 책 추천좀  (4) Element 12-16 0 489
18358 [일반]  표절논란일때 생기는 키워드  (3) 아침에바나나 12-16 2 1109
18357 [일반]  벼락스타 보고 계신분 있나요  (5) 칼끼 12-16 1 772
18356 [일반]  "라노벨에 똑같은 내용이 많은 이유" 라는 옆동네 베스트 글인데, 댓글들이 신랄하네요.  (8) 오울드프 12-16 2 1428
18355 [일반]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1) 제르크 12-16 0 272
18354 [일반]  독서를 시작해보려하는데 어렵네요.. 도움이 필요합니다.  (21) 마쿤까 12-16 1 487
18353 [일반]  282편만에 과거현재시점이 일치된 튜토리얼이 어렵다.  (17) 높새mk2 12-15 0 1890
18352 [일반]  30중반 남자인데 잼난 책 추천해주세요~  (8) 니호진 12-15 0 727
18351 [기타]  노블레스 작품 추천 좀....  (16) Upsilon 12-15 0 1224
18350 [기타]  문피아 소설 볼 때 좌우 길이 늘리는 법 있나요?  (4) 에엥12 12-15 0 408
18349 [기타]  뭐가 표절이란 거지?  (36) 외kdw 12-15 0 1923
18348 [기타]  500년 박스를 보고...  (34) 국수좋아 12-15 3 1590
18347 [일반]  다크히어로물좀 추천해주세요!  (3) 박대대대 12-15 1 533
 1  2  3  4  5  6  7  8  9  10  다음